제9회 서울기독교영화제와 함께 하는
<오늘> 9-10월호

특집 - 영화, 경계를 넘어서다

영화는 영향력 있는 대중문화 매체 중 하나라 할 수 있다. 반대로 대중들의 오늘을 영상이라는 매체로 파급력 있게 보급할 수 있는 매체는 영화만큼 좋은 도구도 없다. 그중 기독교 영화는 세대별로 나누어 생각해보면 1세대를 성경인물이나 사건을 그대로 영화화한 성화의 형태, 2세대를 기독교 내 위인을 중심으로 한 개인과 그 개인을 둘러싼 일들에 대한 극영화 형태, 3세대를 다큐멘터리 형식을 빌려와 삶을 차분히 보여주며 그 안에 기독교적 가치를 드러내는 형태로 구분해 볼 수 있겠다. 시대가 변화하듯 기독교 영화에 대한 주제와 한계, 그리고 범위도 변했지만 그 기저에 기독교의 핵심 가치가 있음은 부인할 수 없을 것이다.

작년 1월 개봉한 영화 <회복>은 3세대 기독교 영화 형태로서 기독교인뿐 아니라 비기독교인에게도 좋은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이러한 반응에는 기독교적 가치를 담은 기독교 영화가 그 울타리 안에만 머물러 있지 않고 그 너머 더 넓은 시선으로 일반 대중과 소통하려는 일종의 노력이 맺은 선한 열매라 할 수 있다. 그 시점에서 올해로 9회째에 접어든 ‘기독교영화제’는 큰 의미가 있다고 하겠다. 기독교 영화 제작과 영화 읽기 등을 지원하고, 비기독교인들과도 소통할 수 있는 영화에도 관심을 쏟고 있다.

기독교 영화의 제작 촉진이 영화의 대중성과 영향력을 통해 기독교적 삶의 방식과 내용을 대중에게 알리려는 하드웨어적 방법이라면, 기독교적 영화 해석은 소프트웨어라고 할 수 있다. <오늘>은 이 지점에서 기독교 영화의 소통가능방식을 생각해보고, 그에 따른 영화에 대한 실천적 접근 방식을 다뤄보고자 한다.  






표지 인물 - 배우 성유리의 신앙고백


얼마 전 KBS 2TV 드라마 <로맨스 타운>을 통해 새로운 연기를 보여준 성유리. 순금 역은 아직도 떠나지 않고, 여운을 남기는 특별히 더 애정이 가는 캐릭터였다고.  

“<로맨스타운>의 순금은 제게 많은 기쁨과 아픔을 안겨 준 캐릭터예요. 그 어떤 캐릭터보다 열정을 품고 연기했지만 작품이 끝난 지금까지 가장 아쉬움을 남겨 준 캐릭터이기도 하고요. 그만큼 많이 몰입해서 찍은 작품인 것 같아요.” - 인터뷰 기사 중 

그렇게 연기에 몰입했던 순간을 지나 종영을 하고 난 뒤에는 왠지 모를 허전함이 찾아들곤 한다.  

“이번 작품을 끝내고도 많이 방황했어요. 마음의 공허함이 너무 컸거든요. 내 안에 열정과 에너지는 가득한데 그걸 해소할 방법을 모르겠더라고요. 그 방법을 세상에서 찾으려 하니 더 공허해지고, 우울해지고, 외로워지고, 많이 힘들었던 것 같아요. 결국 다시 하나님에게로 돌아가게 되더라고요. 요즘은 친구와 같이 새벽기도를 다니고 있어요. 기도 제목은 마음의 평온과 내려놓음이죠.” - 인터뷰 기사 중 

마음의 평온과 내려놓음을 위해 기도하며 하나님 앞에서 성숙하기를 기도하는 성유리. 그녀가 작년 여름 고생 끝에 마무리한 영화 <누나>가 제9회 서울기독교영화제 폐막작으로 개봉된다. 함께 서울기독교영화제 홍보대사까지 맡은 성유리는 이번 기회를 통해 하나님께서 주신 달란트를 감사함으로 쓸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고백했다.  

“윤희(성유리 역)의 상처가 회복되고 치유되는 과정을 연기하면서 저도 조금씩 회복되더라고요. 이 작품은 내가 하나님을 위해 선택한 게 아니라 하나님이 나를 위해 준비해 주신 작품이란걸 깨달았죠. 기도하면서 또 한 번의 기적을 꿈꾸게 하는 작품이기도 하고요.” - 인터뷰 기사 중  

하나님을 신뢰함으로, 하나님께 쓰임받기를 원하는 그녀의 고백이 아름답다. 그녀가 올 가을 서울기독교영화제 홍보대사를 통해 쓰임 받음에 대한 기쁨과 감사를 누리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  

<9-10월호 간략 목차>
매호 심층적인 내용을 싣는 특집 이외에 사람, 영성, 삶, 문화읽기 등의 다양한 내용으로 구성되어 있다.

People
표지인물 배우 성유리의 인터뷰를 담은 [문화동네 사람들], 기타리스트 함춘호를 만난 [사람과 사람], 인디 가수 이아립의 하루를 담은 [아름다운 당신의 오늘] 등 삶과 신앙에 대한 인터뷰를 담았다.

Spirituality
서울 노원구에서 지역과 함께 성장하는 높은뜻정의교회를 담은 [문화선교리포트], 로고스서원 김기현 목사의 인터뷰를 담은 [두 손을 모으다] 등 삶 가운데 영성을 담았다.

Life
여행작가 신미식 씨의 몽골 인물사진을 감상할 수 있는 [길에게 길을 묻다], 종이 한 장에 담긴 짧은 소설 [한페이지 단편소설] 등 삶에서 만나는 문화 이야기를 담았다.

Culture
솔베이그의 노래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클래식의 숲을 거닐다], 록밴드 <게이트 플라워즈>의 이야기를 담은 [인디 : 구름에 달 가듯이 산다], 가을을 맞이해 함께 하는 특별한 실천 [오늘과 함께하는 컬처 캠페인] 등 문화읽기를 돕는 칼럼들을 담았다.

오늘,을 읽다
사역자들의 결혼에 대한 고민을 담은 [어른이 된다는 것], 영화 <여인의 향기>를 통해 바라본 인간 악의 문제를 담은 [영화 속 현실과 만나다], 함석헌의 <뜻으로 본 한국역사>를 새롭게 읽는 시간 [고전으로 오늘을 읽다] 등 <오늘>의 시선으로 문화를 읽어냈다.

정기구독 문의
전화 02-743-2531
팩스 02-743-2534
가격 : 4,000원
정기구독료 : 24,000원

Posted by 문화선교연구원



PEOPLE반짝반짝 이레숑문화동네 사람들아름다운 당신의 오늘사람과 사람햇빛 아래 노니는 삶김준영의 페북 친구life동선예감독자와 3분 통화공간공감편집장의 편지그 동네 가게길에게 길을 묻다한페이지 단편 소설살림의 나날임양의 사소한 일상오늘의 생각spirituality문화선교 리포트감성수업두 손을 모으다CCM 창착연대2013 특집책이 피는 출판사크리스천+인디밴드culture문화 다이어리추천 영화추천 공연추천 전시추천 음악추천 도서인디 : 구름에 달 가듯이 산다클래식/국악의 숲을 거닐다서랍 속 미술관오늘, 을 읽다고전으로 오늘을 읽다영화 속 현실과 만나다TV 상자 펼치기비뚤어질 테다뉴스 따라잡기어른이 된다는 것